사이트 내 전체검색

민족의 진로

김일성주석님 노작 | 북조선민주청년동맹결성에 즈음하여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19-01-17

본문

 

김     일     성 

북조선민주청년동맹결성에 즈음하여

북조선민주청년단체대표자회에서 한 연설

1946년 1월 17일

 

나는 북조선민주청년동맹결성에 즈음하여 동무들에게 열렬한 축하를 드립니다.

나는 동무들이 앞으로 하여야 할 몇가지 과업에 대하여 말하려 합니다.

일제의 식민지통치에서 해방된 조선인민앞에는 새 민주조선을 건설할 력사적인 과업이 나섰던것입니다. 이 과업은 오늘까지 완수되지 못한채 그대로 남아있습니다. 일본제국주의침략자들은 망하였으나 아직 일제잔재세력은 남아있습니다. 지금 남조선에서 리승만을 비롯한 반동분자들은 어리석게도 오늘의 조선사람들에게 옛날에 쓰던 갓을 씌워가지고 그들을 또다시 제국주의의 쇠사슬에 얽어매려 하고있습니다.

그러므로 일본제국주의잔재를 뿌리채 뽑아버리고 조선의 정치, 경제, 문화를 민주주의적방향으로 발전시키는것이 우리의 당면한 주요투쟁과업입니다.

이 과업을 수행하기 위한 선결조건은 강력한 민족통일전선을 이룩하는것입니다.

조선청년들은 아직까지 자기의 광범한 조직체를 가지지 못하고있습니다. 이것은 우리에게 대중적지반우에서 민족통일전선을 결성할 조건이 이루어지지 못하였다는것을 의미합니다.

민족통일전선을 결성하기 위하여서는 새 민주조선 건설의 주요역군이 될 우리 청년들의 광범하고도 통일적인 민주주의적단체를 조직하는것이 필요합니다.

우리가 공청을 해산하고 민청을 결성하였으니만큼 민청은 공청의 강령을 그대로 내세울것이 아니라 마땅히 자기의 강령을 내세워야 합니다. 적지 않은 청년들이 아직 민청에 들어오지 않고있는데 그것은 민청이 자기의 민주주의적강령에 대하여 청년군중속에서 해설사업을 잘하지 않은 까닭입니다. 만일 민청이 민주주의적강령을 내세우고 해설사업을 철저히 하였더라면 청년들은 모두다 민청에 들어왔을것입니다.

민청은 먼저 자기의 력량을 길러야 하며 모든 맹원들의 사상통일을 이룩하지 않으면 안됩니다.

지난날 조선혁명운동에 있었던 주요결함은 파벌투쟁이였습니다. 종파분자들은 오직 개인의 리익을 위하여 파벌싸움을 하여왔습니다. 옛날에도 봉건통치배들의 파벌싸움으로 말미암아 나라가 망하였고 우리가 반일민족해방투쟁을 할 때에도 종파분자들의 파벌싸움으로 말미암아 적지 않은 해독을 입었습니다. 종파분자들은 일본제국주의와는 싸우지 않고 파벌싸움만 하였습니다. 이 파벌싸움은 우리 청년들에게도 매우 나쁜 영향을 끼쳤습니다.

우리 청년들은 자기 대렬안에서 어떠한 파벌경향도 용허하지 말아야 하며 종파분자들을 폭로분쇄하기 위하여 굳세게 싸워야 합니다.

민주청년동맹에는 강철같은 규률이 있어야 합니다. 파벌싸움도 엄격한 규률이 없는데서 생기는것입니다. 동맹의 결정과 지시를 실행하지 않아도 그대로 내버려둔다면 나중에는 파벌이 생길수 있습니다. 강철같은 규률이 없는 군대가 전투에서 승리할수 없는것처럼 규률이 없는 청년단체는 아무 역할도 할수 없습니다.

다음으로 중요한것은 청년간부들을 키워내는 문제입니다. 오늘 우리에게는 간부가 매우 적습니다. 간부가 적기때문에 우리의 국가건설은 커다란 난관에 부닥치고있습니다.

간부가 적은것은 우리 청년들이 일본제국주의통치밑에서 자라난데 주요한 원인이 있지만 해방후 민청이 간부양성사업을 적극적으로 하지 않은데도 원인이 있습니다.

교육기관에서만 간부를 키울수 있다고 생각하는것은 잘못입니다. 실지사업을 통하여 간부를 키우며 단련시키는것이 특히 중요합니다. 그러므로 청년들로 하여금 일을 하면서 공부하는 제도를 세워야 합니다. 일하는 동무들에게 학습제강을 주어 자체로 학습하게 할수도 있고 또 일하는 동무들을 몇달에 한번씩 불러다가 해당부문사업을 하는데 필요한 내용을 가지고 강습을 준 다음 다시 내려보내여 일하게 할수도 있습니다. 이런 방법을 엇바꾸어쓰면서 계속 공부를 시키면 사람들의 정치실무수준을 훨씬 높일수 있습니다. 공장, 농촌에 파견된 동무들의 사업을 도와주기 위하여서는 제때에 검열하고 결함들을 비판하여야 합니다. 비판하는것이 곧 교양하는것입니다. 비판이 없이는 발전이 있을수 없습니다. 비판은 간부를 교양하는 중요한 방법입니다. 과오를 저지른 동무들을 간단히 떼여버릴것이 아니라 그들에게 과오를 저지른 원인을 똑똑히 가르쳐주고 잘 교양하여 같이 사업해나가도록 하여야 합니다.

민청에는 반드시 간부양성기관이 있어야 합니다. 먼저 단기간부양성소를 조직하여 발전성이 있는 청년들을 골라다 강습시키는것이 좋겠습니다. 그리고 지도검열제도를 세워 지방민청단체들의 사업정형을 끊임없이 검열하도록 하여야 하겠습니다. 도민청위원회는 지도성원들을 군들에 내려보내여 군민청단체일군들에게 사업방법을 가르쳐주도록 하여야 합니다. 군민청간부들은 또 면에 나가서 이와 같은 방법으로 면민청간부들을 교양하며 민청조직을 강화하여야 하겠습니다.

다음으로 통계사업을 잘하여야 하겠습니다. 민청에 통계가 없는것이 큰 결함입니다. 앞으로 민청에서는 동맹원들의 등록사업과 함께 여러가지 행사와 관련한 통계를 잘 만들며 거기에 근거하여 사업계획을 구체적으로 세워가지고 모든 일을 계획적으로 해나가도록 하여야 하겠습니다.

그리고 민청에 기여든 친일분자들을 철저히 내쫓아야 하겠습니다. 이 사업은 몇몇 간부들의 사업으로 여길것이 아니라 전동맹적인 중요한 과업으로 내세워야 할것입니다.

이와 함께 민주당에 기여든 불순분자들을 내쫓는 사업도 도와주어야 하겠습니다. 민주당에 있는 진보적인 사람들과 가까이하여 좋은 영향을 줌으로써 그들자신이 민주당에 있는 불순분자들을 쫓아내고 민주당의 발전을 가져오도록 그들을 적극 도와주어야 합니다.

끝으로 나는 우리 청년들이 일본제국주의잔재세력을 철저히 쓸어버리고 새 민주조선을 건설하기 위한 투쟁의 앞장에 서서 적극적으로 싸워야 한다는것을 다시한번 강조합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Copyright © 2001 - 2019 반제민족민주전선 《구국전선》편집국 All rights reserved.
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