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우리의 주장

기사 | 적반하장의 극치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20-03-25

본문

 

적반하장의 극치

 

최근 총선을 위해 급조된 위성정당들이 생겨난 것과 관련해 정치권에서 정쟁이 격화되고 있다.

얼마전에 더불어민주당은 미래통합당이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을 배설한데 맞대응하여 비례대표용 연합정당 플랫폼 「시민을 위하여」와 함께 더불어시민당을 내왔다.

이를 놓고 미래통합당은 『짬뽕당』, 『끔찍한 혼종』이라고 파상공세를 펼치면서 범여권의 비례대표 연합정당 창당을 전격 비난해 나섰다.

그야말로 도둑이 매를 드는 격이 아닐 수 없다.

미래통합당은 연동형 비례대표제의 빈틈을 노려 비례대표 의석을 독식하려는 욕심으로 미래한국당이라는 위성정당을 조작했다.

한마디로 미래통합당은 지역구 후보만 공천하고 위성정당인 미래한국당은 비례대표만 공천한 뒤 선거 후 둘이 통합하는 방법으로 연동형 비례의석의 상당수를 가져가려고 하는 것이다.

어떤 사기협잡행위를 감행해서라도 국회 1당의 자리를 차지하려는 미래통합당과 미래한국당의 후안무치한 작태는 정계와 국민각계의 비난과 배격을 받고 있다.

그런데도 미래통합당이 선거연합을 한 여당과 더불어시민당을 악의에 차서 헐뜯고 있는 것은 적반하장의 극치가 아닐 수 없다.

지금 각계층은 이번 총선처럼 전례없는 정당사태가 초래되고 선거판이 아비규환의 수라장으로 된 근본요인은 보수재집권을 노린 미래통합당이 위성정당을 급조한 결과라고 주장하고 있다.

각계 민중은 보수재집권을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미래통합당의 정치적 술수를 잘 알고 이번 총선을 보수패당에 대한 심판장, 낙선장으로 만들어야 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링크드인으로 보내기
  • 구글로 보내기
  • 레디트로 보내기
  • 카카오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Copyright © 2001 - 2020 반제민족민주전선 《구국전선》편집국 All rights reserved.
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