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우리의 주장

기사 | 이득을 챙기는 것은 누구인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20-03-25

본문

 

이득을 챙기는 것은 누구인가

 

총선을 앞두고 자중지란의 상황에 빠져있는 진보민주진영에 대한 비판이 이어지고 있다.

보수적폐청산과 사회대개혁을 위한 결정적 계기를 마련하려는 민중의 의사와는 거리가 멀게 미래통합당발 비례위성 정당 창당놀음에 효과적으로 대응하지 못하고 있는 것이다.

더불어민주당 등 범여권에서 지난해 자유한국당(미래통합당의 전신)의 반대에도 이른바「4+1협의체」를 앞세워 연동형 비례대표제 선거법을 강행처리한데는 기득권 양당정치를 타파하고 군소정당들의 국회진출가능성과 참여율을 높여 사회대개혁의 과제를 완수하기 위한데 있었다.

그러나 진보민주진영은 보수패당의 술책에 거듭 놀아나는 꼴을 보이고 있다.

진보적이며 민주개혁적인 군소정당들의 합심이 이루어지지 못하고 갈등이 표면화되면서 범여권세력내에 정쟁으로까지 불거지는 판이다.

이로하여 이득을 볼 것은 과연 누구이겠는가.

미래통합당을 비롯한 보수패당이다. 그들은 지금 여권의 공천파동과 불협화음을 이용해 총선의 주도권을 쥐려고 악랄하게 책동하고 있다.

적폐세력을 청산하고 촛불국민과 함께 새로운 역사를 써내야 할 범여권이 당파적 이익과 기득권 사수 등에만 급급하면서 국민의 실망을 자초하는 것은 결코 옳은 처사가 아니다.

국민이 원하는 것은 적폐청산과 사회대개혁이다.

진보민주개혁세력이 하나로 힘을 모으고 단결하여 총선에 임한다면 국민의 힘을 최대로 얻을 수 있지만 지금과 같이 자중지란의 상황을 이어가다가는 미래통합당을 비롯한 적폐세력들에게 오히려 치명상을 입을 수 있다.

하나로 뭉쳐야 한다. 합심해야 한다.

뭉치면 이기고 흩어지면 패한다는 것은 역사의 교훈이며 진리이다.

민주개혁진영은 촛불의 거대한 힘으로 박근혜를 탄핵시키고 보수패당을 전율시켰던 것처럼 단합된 힘으로 이번 총선에서 토착왜구, 보수적폐세력에게 완전한 참패를 안기고 적폐청산과 사회대개혁에 박차를 가해야 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링크드인으로 보내기
  • 구글로 보내기
  • 레디트로 보내기
  • 카카오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Copyright © 2001 - 2020 반제민족민주전선 《구국전선》편집국 All rights reserved.
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