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민심의 광장

뉴스 |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의 삶을 만화로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구국전선》편집국 작성일20-11-17

본문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의 삶을 만화로

그림

위안부」피해 할머니들의 이야기와 피해 사실을 대중성 있는 만화와 애니메이션 작품으로 보여주는 전시 열여섯 살이었지가 11일 만화박물관에서 개막됐다.

전시는 총 네 가지 섹션으로 구성돼 있다. 첫 번째 섹션 「살아있는 증언」, 두 번째 섹션 만화가 그린 진실」, 세 번째 섹션 부정할 수 없는 역사」, 네 번째 섹션 우리의 기록 등이다.

우선 첫 번째 섹션 「살아있는 증언」에서는 위안부」 피해자 이옥선(1927~) 할머니의 실제 증언을 먹과 붓으로 생생하게 재현한 김금숙 작가의 을 만나볼 수 있다.

두 번째 섹션 「만화가 그린 진실」엔 이무기 작가의 곱게 자란 자식」과 김용회 작가의 다시 피는 꽃이 마련돼 있다.

세 번째 섹션 「부정할 수 없는 역사」에선 일본군 위안부에 대한 설명 및 주요 연표가 사진, 영상자료들과 함께 전시되어 있다.

마지막으로 네 번째 섹션 「우리의 기록」에선 김준기 감독이 故 정서운(1924~2004) 할머니와 당시 일본군 병사들의 실제 육성으로 제작한 애니메이션 소녀이야기」, 소녀에게를 볼 수 있다.

전시는 2021년 3월 28일까지 진행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링크드인으로 보내기
  • 구글로 보내기
  • 레디트로 보내기
  • 카카오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Copyright © 2001 - 2020 반제민족민주전선 《구국전선》편집국 All rights reserved.
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