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민심의 광장

반영 | 민족적 자긍심 금할 수 없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구국전선》편집국 작성일21-01-05

본문

 

민족적 자긍심 금할 수 없다

 

뜻깊은 새해의 첫 아침 북의 전 민중에게 보내주신 경애하는 김정은 국무위원장님의 친필서한은 이남 각계층의 가슴마다에도 세찬 격정의 파도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다심하고 따뜻한 친어버이 심정으로 글줄마다 뜨거운 사랑과 진정을 부어주시며 모든 가정의 소중한 행복과 안녕을 축원해주시는 경애하는 김정은 국무위원장님,

민중에 대한 불같은 사랑과 헌신으로 민중의 무병무탈과 복된 삶을 위한 기적과 변혁의 눈부신 현실을 펼쳐주시고도 오히려 그 모든 성과를 민중에게 그대로 돌려주시며 감사의 인사를 보내시는 경애하는 국무위원장님의 친필서한에서 이남민중은 민중을 하늘처럼 소중히 떠받드시는 절세위인의 숭고한 민중사랑의 세계를 다시금 새겨안고 있다.

민중의 이상과 염원이 활짝 꽃필 보다 새로운 시대를 예고해주는 친필서한, 민중에 대한 변함없는 충심의 진정어린 마음을 거듭 피력하시는 절세위인의 친필서한은 이북땅위에 다시금 펼쳐질 변혁의 새 역사와 보다 휘황할 민족의 내일을 굳게 확신시켜주고 있다.

서한의 글줄을 자자구구 새겨볼 수록 이처럼 위대한 민족의 향도자를 모신 민족적 자긍심을 금할 수 없다.

인 천 송 기 영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링크드인으로 보내기
  • 구글로 보내기
  • 레디트로 보내기
  • 카카오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Copyright © 2001 - 2021 반제민족민주전선 《구국전선》편집국 All rights reserved.
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