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문예물

도서 | 이북도서 『인민적시책에 비낀 위인일화』중에서 1. 가장 우월한 교육제도를 마련해주시여 (4) 학생선발기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구국전선》편집국 작성일20-06-02

본문

이북도서 『인민적시책에 비낀 위인일화』중에서

1. 가장 우월한 교육제도를 마련해주시여

(4)

학생선발기준

 

주체35(1946)년 8월 어느날 위대한 김일성주석께서는 종합대학창립준비사업을 친히 료해하시였다.

이날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교수준비정형에 대하여 알아보시면서 학생들에게 우리의것을 많이 가르치며 교원대렬을 꾸리는데서 나서는 문제들에 대한 가르치심을 주시다가 한 일군에게 종합대학 학생선발기준을 어떻게 정하였는가고 물으시였다.

중등학교졸업정도로 정하였다는 일군의 대답을 들으신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학생선발도 역시 우리 나라의 구체적실정으로부터 출발해야 한다고 하시며 심중한 안색을 지으시였다.

잠시 동안을 두시였던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일군들을 둘러보시며 간곡하게 교시하시였다.

《우리 인민정권하에서는 지난날 압박받고 천대받던 로동자, 농민의 아들딸들과 혁명가의 자제들이 누구보다도 먼저 각급 학교들에서 공부하여야 합니다.

지식수준은 좀 어리더라도 근로인민출신의 자녀들과 혁명가의 자제들을 많이 받아들여야 합니다. 기초실력이 약한 사람들은 예비과에 넣어서 공부시키면 됩니다.》

새길수록 뜻이 깊은 교시였다.

사실 종합대학 학생선발기준문제는 곧 새 민주조선건설을 위한 투쟁에서 골간적인 역할을 수행하게 될 새로운 형의 민족간부를 키우는 문제와 직접 잇닿아있었다.

그러나 당시 일군들은 종합대학 입학생의 학력을 어느 정도로 할것인가 하는 문제를 놓고 여러가지로 론의를 하면서도 우리 나라에 대한 일제의 가혹한 식민지통치로 하여 혁명가의 자녀들은 물론 로동자, 농민의 아들딸들이 학교문앞에도 가보지 못했다는 엄연한 사실에 대해서는 깊이 생각하지 못하였던것이다.

그러나 위대한 수령님께서는 종합대학 학생선발기준문제 하나를 놓고서도 종합대학이 철두철미 인민의 대학으로 되도록 그 선발기준을 새롭게 밝혀주시는것이였다.

종합대학에 예비과를 내오고 거기에서 근로인민의 자녀들과 혁명가들의 자제들을 공부시킬데 대한 이 현명한 조치에는 종합대학을 참다운 인민의 대학으로 만드시려는 그이의 웅대한 구상과 한없는 사랑이 뜨겁게 어려있었다.

이렇듯 위대한 김일성주석의 숭고한 뜻과 뜨거운 은정에 의하여 김일성종합대학은 배움에 대한 포부와 열정을 안은 로동자, 농민을 비롯한 근로인민의 아들딸들이 마음껏 배울수 있는 배움의 전당, 인민의 대학으로 자기의 첫 걸음을 뗄수 있었다.

그때로부터 어언 60여년의 세월이 흘렀지만 김일성종합대학은 오늘도 인민의 대학으로 거연히 솟아 빛을 뿌리고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링크드인으로 보내기
  • 구글로 보내기
  • 레디트로 보내기
  • 카카오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Copyright © 2001 - 2021 반제민족민주전선 《구국전선》편집국 All rights reserved.
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