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의 주장
  • 반영 | 민족자주독립운동의 선봉에 서겠다
  • 작성자 《구국전선》편집국 2020-09-09

 

 

민족자주독립운동의 선봉에 서겠다

 

위대한 김일성주석님께서 겨레의 참조국인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을 창건해 주신 때로 부터 72년이 되었다.

이날을 맞고 보니 반만년 민족사에 처음으로 근로민중중심의 나라를 일떠 세우시고 우리 겨레에게 복된 삶을 안겨주시기 위해 한평생 온갖 노고와 심혈을 다 바쳐오신 절세위인들에 대한 흠모의 정이 가슴가득 차오른다.

공화국의 창건으로 하여 지난날 일제식민지통치로 하여 나라를 통채로 빼앗겼던 한이 가셔지게 되었다.

공화국이 걸어온 성스러운 역사는 민중을 위해 모든 것을 다 바치시며 민중을 위한 참 세상을 세워주신 위대한 김일성주석님과 위대한 김정일장군님의 불멸의 업적으로 아로새겨져 있다.

그분들의 현명한 영도로 하여 공화국은 민족의 존엄과 위상을 떨치며 자주, 자립, 자위의 강국으로 빛을 뿌리게 되었다.

오늘 북은 경애하는 김정은국무위원장님의 비범하고 세련된 영도밑에 그 존엄과 위용을 온 세상에 높이 떨쳐가고 있다.

경애하는 국무위원장님께서는 공화국을 국력이 강하고 끝없이 융성번영하며 근로민중이 세상에 부럼없는 행복한 생활을 누리는 천하제일강국으로 온 누리에 떨치실 웅대한 구상을 펼치시고 그 실현을 위한 투쟁을 정력적으로 영도하고 계신다.

절세위인의 영도따라 북의 민중은 세인을 놀래우는 기적과 혁신을 창조하고 있다.

나는 경애하는 국무위원장님을 높이 모신 자긍심을 안고 민족자주독립을 위한 투쟁의 선봉에서 자기의 책무를 다해 나가겠다.

반제민전 성원 오명진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링크드인으로 보내기 구글로 보내기 레디트로 보내기 카카오로 보내기 네이버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