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바로 알기
  • 기타 | 6. 15공동선언실천 북측위원회, 민족화해협의회, 조국통일범민족련합 북측본부에서 문익환목사 서거 20돐에 즈음하여 추모전문을 보내였다
  • 작성자 《구국전선》편집국 2014-01-18

 

주체103(2014)년 1월 18일 《우리 민족끼리》

 

 6. 15공동선언실천 북측위원회,

민족화해협의회, 조국통일범민족련합 북측본부에서

문익환목사 서거 20돐에 즈음하여 추모전문을 보내였다

  

추모전문은 다음과 같다.

늦봄 문익환목사를 추모합니다

늦봄 문익환목사가 우리 곁을 떠난지도 어언 20년이 됩니다.

지금도 겨레의 마음속에는 《백두에서 한나까지 조국은 하나》라는 뜨거운 조국애를 안고 온 심장으로 《통일은 완료형》이라고 웨치며 자주통일의 새 봄을 마중해가던 흰두루마기 모습의 문익환목사가 소중히 자리잡고있습니다.

그는 결코 통일의 봄을 기다린것이 아니라 시대의 선구자가 되여 통일의 봄맞이를 앞당기기 위해 혼신을 다 바쳐온 민족의 자랑스러운 아들이며 오늘도 겨레의 앞장에서 우리와 함께 어깨겯고 나가고있습니다.

하나된 조국을 향해 노도쳐가는 우리 겨레의 거세찬 통일대하에는 문익환목사도 함께 있으며 늦봄의 통일념원은 겨레의 열렬한 통일지향과 더불어 반드시 실현될것입니다.

우리는 문익환목사의 유가족들에게 심심한 위로의 뜻을 전하면서 늦봄 문익환목사를 경건한 마음으로 추모합니다.

문익환목사의 명복을 기원합니다.

 

6. 15공동선언실천 북측위원회

민족화해협의회

조국통일범민족련합 북측본부

주체103(2014)년 1월 18일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링크드인으로 보내기 구글로 보내기 레디트로 보내기 카카오로 보내기 네이버로 보내기